1950년 대 제작된 희귀 #페라리 #자동차 오는 6월 #경매 나올 예정이다. 특히 이 자동차는 무려 1000만 파운드(175억원)의 가치가 매겨졌다.

#1954년 #수작업 제작된 ‘#페라리 #375 #플러스 ’(#Ferrari375Plus )가 오는 6월 영국에서 열리는 경매에 나올 예정이라고 밝혔다.

60년 전에 만들어졌다고 해서 성능을 무시하면 안된다. #V12 #엔진 330 제동마력(bhp)으로 최고시속은 무려 281km에 달한다.

이 자동차는 페라리 수입업자이자 레이서로 활동한 자크 스웨터가 소유하고 있다가 3년 전 작고한 후 그의 가족이 경매에 내놨다. 경매 전문가들이 예측한 낙찰가는 무려 1000만 파운드.

1950년 대 제작된 희귀 #페라리 #자동차 오는 6월 #경매 나올 예정이다. 특히 이 자동차는 무려 1000만 파운드(175억원)의 가치가 매겨졌다.

#1954년 #수작업 제작된 ‘#페라리 #375 #플러스 ’(#Ferrari375Plus )가 오는 6월 영국에서 열리는 경매에 나올 예정이라고 밝혔다.

60년 전에 만들어졌다고 해서 성능을 무시하면 안된다. #V12 #엔진 330 제동마력(bhp)으로 최고시속은 무려 281km에 달한다.

이 자동차는 페라리 수입업자이자 레이서로 활동한 자크 스웨터가 소유하고 있다가 3년 전 작고한 후 그의 가족이 경매에 내놨다. 경매 전문가들이 예측한 낙찰가는 무려 1000만 파운드.